소식및자료새소식
 타이틀
no.310 작성일: 2015/01/04 19:49 / 조회수: 8076회
제목 한교연 새해 첫날 노숙인 사랑의 밥퍼로 시작
이름 기획홍보실
관련 사이트 관련 사이트 없음
첨부 파일 첨부파일 없음
이미지파일 첨부이미지 없음
내용

 한교연 새해 첫날 노숙인 사랑의 밥퍼로 시작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양병희 목사)2015년 을미년 새해 첫날을 노숙인을 위한 급식봉사로 시작했다.

 

한교연은 지난 11일 오후 530분 서울 서부역 노숙인 급식센터인 참좋은친구들(대표 김범곤 목사)에서 양병희 대표회장을 비롯, 김춘규 사무총장과 직원 모두가 참석한 가운데 시무식을 겸한 사랑의 밥퍼행사를 갖고 우리 사회 소외된 이웃을 위해 한국교회가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는 일에 올해도 앞장서기로 했다.

 

한교연이 해피나우(대표 박원영 목사) 등과 함께 진행한 이날 사랑의 밥퍼행사는 노숙인 300여 명과 봉사자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박원영 목사(서울나들목교회)의 사회로 신봉수 목사의 기도, 김영일 목사의 상경봉독, 영안교회 성가대의 특송, 양병희 목사의 설교, 노동혁 목사의 축도로 예배를 드리고 노숙인들에게 준비해 간 선물과 함께 저녁식사를 대접했다.

한교연은 이날 에배 중에 얼마 전 뇌출혈로 쓰러져 사경을 헤매고 있는 참좋은 친구들 대표 김범곤 목사의 쾌유를 위해 기도하면서 치료비로 금일봉을 전달했다.

 

대표회장 양병희 목사는 설교를 통해 하나님은 사랑이시라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에게 나타난 것이 바로 독생자 예수님을 우리에게 보내 주신 것이라고 말하고 우리를 사랑하셔서 보내주신 예수님을 믿는 모든 사람들에게 영생을 선물하셨다예수믿고 변화받아 영원한 나라를 소유하는 우리 모두가 되자고 강조했다.

 

대표회장 양병희 목사는 한국교회가 할 일은 가난하고 병들고 소외된 이웃을 찾아가고 섬기고 그리스도의 사랑을 나누는 일이라고 말하고 올 한해 한교연이 우리 사회 작은 자들과 함께 하는 일에 중점을 두겠다고 밝혔다.



 
다음 한교연 제4-1차 실행위원회 및 신년하례회 기획홍보실 2015/01/07
이전 양병희 목사 2015년 신년메시지 발표 기획홍보실 2014/1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