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및자료새소식
 타이틀
no.713 작성일: 2019/10/08 17:47 / 조회수: 100회
제목 [보도자료] 한국교회연합 2019신임교단장 총무 취임축하예식
이름 기획홍보실
관련 사이트 관련 사이트 없음
첨부 파일 첨부파일 없음
이미지파일 첨부이미지 없음
내용

보도자료

 

한국교회연합 2019 신임교단장 총무 취임 감사예배 축하예식

나라와 민족 선도하며 한국교회 하나되는 데 앞장서자다짐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진영논리 극히 위험, 성경적 세계관 따라야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은 지난 108() 오전 11시 군포제일교회 비전홀에서 2019년 신임 교단장(단체장) 총무(사무총장)취임감사예배 및 취임축하예식을 갖고 나라와 민족을 선도하며, 연합과 일치로 한국교회가 한 몸을 이루는 데 앞장서는 한국교회연합이 될 것을 다짐했다.

 

신임 교단장과 총무 등 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취임감사예배에서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는 여호와의 구원을 보라제하의 설교를 통해 요즘 세상을 볼 때 하나님은 사랑과 자비, 은혜의 하나님이시지만 어떤 사람들에게는 공의의 하나님, 심판하시는 하나님이실 수 있다는 생각이 든다면서 가장 많이 회자되는 말이 진영논리인데 우리 기독교인들은 보수든, 진보든 진영논리에 빠지는 것을 극히 조심해야 하며 성경적 세계관에 따라 기도하고 행동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는 우리는 성경의 관점에서 옳은가 틀린가를 판단해야지 내 편 네 편이 옳고 그름을 판단하는 기준이 되어서는 안 될 것이라면서 언제부턴가 우리 사회가 진영논리에 사로잡혀 나와 다른 생각을 가진 사람을 적으로 여기고 공격하는 현상이 집단화하고 있는데, 이는 매우 위험하다고 지적했다.

 

권 목사는 이어 공산주의 사회주의 사상의 가장 큰 적이 기독교라는 것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라며 그런데도 한국교회가 방관하는 자세로 일관한다면 이는 하나님 앞에 씻을 수 없는 죄를 짓는 것이며, 한국교회에 생사가 달린 심각한 문제를 놓고 하나님 앞에 무릎꿇고 기도하면서 나라와 민족과 한국교회를 살리는데 전 교단과 단체들이 한 마음으로 앞장서 달라고 호소했다

이날 감사예배는 서기 김병근 목사의 사회로 공동회장 이주훈 목사(백석 직전총회장)가 기도하고, 박만진 목사(총무협 직전회장)가 성경봉독한 후 김바울 목사(호헌 총회장)신임교단장 단체장 총무를 위하여”, 박만수 목사(개혁개신 직전총회장)한국교회 연합과 일치를 위하여”, 홍정자 목사(진리 총회장)나라와 민족, 남북통일을 위하여”, 신광준 목사(공동회장)민족 복음화와 세계선교를 위하여각각 특별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군포제일교회 마리아중창단의 특별찬양이 있은 후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가 설교했다.

 

2부 축하와 격려 순서는 김윤기 목사(명예회장)의 환영사, 사무총장 최귀수 목사가 신인 교단장과 단체장 총무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가 신임 교단장 대표로 정광식 목사(개혁 총회장), 총무 대표로 박길홍 목사(예신 총무)총에게 각각 축하패를 전달했다.

 

이어 이동석 목사(증경 대표회장)가 격려사를, 송태섭 목사(한장총 대표회장)가 축사를, 유영희 목사(기하성)가 답사를 전한 후, 대표회장이 신임교단장을 대표해 최철호 목사(합동총신측 총회장), 총무를 대표해 현광식 목사(개혁 총무)에게 남성화장품세트와 넥타이를 선물로 전달하고, 사무총장 최귀수 목사의 광고가 있은 후 김요셉 목사(초대 대표회장)의 축도로 마쳤다.

 

3부는 김희신 목사(피어선 총회장)의 만찬기도 후, 군포제일교회가 제공한 식사와 과일을 나누며 친교의 시간을 가졌으며, 참석자 모두는 3인의 상임회장(원종문 박요한 김효종 목사)가 후원한 남성화장품세트와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가 제공한 넥타이를 선물로 받았다.




*(2019/10/08 20:59:41)에 수정되었습니다.

 
다음 [보도자료] 제8-6차 임원회 기획홍보실 2019/10/10
이전 [성명서] 시국기도회 성명서 기획홍보실 2019/10/02